본문 바로가기

자유의새노래 디지털판

오피니언/시대성의 창 [시대성의 창] 자기에게 주는 벌 그만 받아요 만민중앙교회가 지쳤나보다. 본지에 실린 글을 상대로 게시중단요청을 그만두었기 때문이다. 명성교회와 인터콥, 신천지 같은 집단이 기사와 칼럼에 대고 게시중단을 요청하기 일쑤다. 당혹감은 무덤덤해졌다. 지난 12월 명성교회를 끝으로 특정 교회 문제점을 언급하지 않기로 다짐했다. 지상파 방송국이 누구보다 발 빠르게 취재하기 때문이다. 문제 많은 교회를 대하는 사회 시선도 바뀌었다. 피해자 중심으로 생각해 더 나은 사회를 걱정하는 자세가 예전과 달라진 덕이다. 달라지지 않은 건 어머니의 친구였다. 풋풋한 청년 시절 만민중앙교회를 다니던 어머니 친구 이야기 말이다. 어머니는 친구 이야기를 자주했다. 걱정 때문이다. 자칭 목자라 불리던 이재록 씨가 구속되고도 목자의 권능을 강하게 믿었다. 구속 이후에도 변함없는 신.. 2022. 9. 17. 더보기
오피니언/현실논단 [현실논단] 9월에 떠난 두 목회자를 뒤로하고 옥한흠 목사의 설교를 다시 접한 건 성인이 되고 나서다. 그날 옥한흠은 설교 단상에서 속상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어렵게 유흥가 종사자들을 전도해 왔건만 교회에 남은 사람이 아무도 없음을 들추었다. 비참한 편지를 남기고 떠난 사람도 있었다고 한다. 누가15,11-32 본문을 인용해 아버지 재산을 미리 받아 탕진한 둘째 아들을 싸늘히 바라보는 첫째 아들이 바로 우리 자신이라는 호통이 이어졌다. “우리의 모습은 탕자가 돌아왔다고 춤을 추는 아버지의 이미지가 아니에요. 사랑의교회, 천만에요. 우리는 바리새인의 이미지를 갖고 있어요. 우리는요. 큰 형의 이미지를 갖고 있어요.”(이해할 수 없는 하나님의 기쁨, 1999.10.03) 옥 목사가 숨 거두었을 때만 해도 고등학생이었다. ‘제자훈련에 미쳤다’는 대외적.. 2022. 9. 17. 더보기
오피니언/시대성의 창 [시대성의 창] 난 여전히 ISTJ일 뿐이라고 다시 버뮤다순복음교회가 문 열었다.(2022.09.03) 한국교회 유일 메타버스 교회가 2016년 8월 23일, 6년 지난 그 모습 그대로 게임 퍼피레드에 복원된 것이다. 감회가 새롭다는 말로는 표현하기 어려웠다. 다시금 기억을 마주하자 감격했다. 흠이라면 접속조차 불가했던 정식 출시 첫 날의 퍼피레드 로그인 오류, PC버전과 다른 조작감, 생각보다 모자란 그래픽 퀄리티는 때론 짜증을 불러왔다. 그렇지만 어두운 예배당을 따뜻한 조명으로 비추자 한줄기 빛처럼 감동이 밀려왔다. 교회와 퍼피레드 복원은 기억이 오브제로 되살아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줬다. 오로지 바뀐 것은 우리의 몸, 성숙한 정신임을 말해주는 듯했다. 한 신학자는 20년 전 교회의 ‘역할 독점’을 비판했다. 교회는 중세시대 이후 한 번도 자.. 2022. 9. 17. 더보기
나우[now] [ㄹㅇ루다가] 첫 날만 ‘330명’… 버뮤다순복음교회 기억해 준 고마운 이들 종교 초월한 기도하는 공간 교회에서 살아갈 용기 얻어 “퍼피레드 PC 버전을 위해 기도합시다” “주님, 300억을 헛 되지 않게 쓰게 해 주시옵소서” “퍼피레드 운영진 정신 차리게 구원해주시옵소서” 농담 반 진담 반. 기도 한 스푼에 웃음이 터졌다. 교회는 ‘파티파티’를 열 때마다 최대 접속자 수를 채울 만큼 사람으로 채워졌다. 실없는 장난부터 진지한 기도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사람들이 교회를 찾았다. 파티파티(게임 기능·party&party) 미니파크의 연결성을 보완하기 위해 활용한 초대 기능이다. “강대상에는 올라가지 말아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강대상은 예배를 집도하기 위한 책상이다. 퍼피레드 교회에는 예나 지금이나 강대상 부근에 올라와 괴상한 행동을 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한다. 그럼에도 조용히 기도.. 2022. 9. 11. 더보기
나우[now] [ㄹㅇ루다가] 11년 버뮤다순복음교회 ‘퍼피레드’에 “다시 등장” 2203일 만에 돌아온 게임… 그리고 유일한 온라인 교회 “여호와 닛시! 버뮤다 순복음교회입니다.” 2022년 9월 3일 토요일. 다시 버뮤다순복음교회 문이 열렸다. 6년만이다. 온라인 교회가 생소한 퍼피레드 단원(회원)들이 감탄을 쏟았다. “교회 진짜 잘 꾸미셨네요!” “손에 쥐났겠다” “추천” 고마운 마음에 반갑다는 인사와 함께 말했다. “이곳 버뮤다순복음교회를 방문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다른 종교인도 환영합니다. 편히 쉬다 가세요.” 버뮤다순복음교회는 올해 17주년을 맞는다. 퍼피레드가 지난달 30일 모바일로 다시 살아나면서 교회도 같은 모습으로 부활했다. 버뮤다순복음교회는 퍼피레드 뿐만 아니라 온라인 게임 통틀어 종교 활동까지 선보인 유일한 교회다. 문을 열자마자 미니파크는 순식간에 단.. 2022. 9. 11. 더보기
문화/#객관적상관물 조선일보사 2022.08.06 2022. 8. 6. 더보기
사회 광화문 광장 재개장 현장을 취재 중인 방송국 기자들 1년 9개월 만에 다시 개장한 광화문 광장에 방송국 기자들이 취재 중이다.(2022.08.06) 이날 TV조선과 채널A는 뉴스7과 뉴스A에서 광화문 광장 재개장 소식을 톱뉴스로 다루었다. TV조선은 안윤경 기자가 채널A는 김태욱 기자가 생중계로 소식을 보도했다. 2022. 8. 6. 더보기
사회 광화문 광장 1년 9개월 만에 재개장 광화문 광장이 6일 다시 문을 열었다.(2022.08.06) 1년 9개월 만에 개장한 것이다. 이날 광화문 광장을 메운 인파가 행사를 관람했고 이 때문에 세종대로 차량 통행이 통제되기도 했다. 2022. 8. 6. 더보기
서비스/지면신문 2022.07.26 화: 자유의새노래 제21호 52 1판 문화섹션 나우[now] 지면신문 37면 B1 [문화섹션] [주마등] 편의점 매대 숨어서 '들어오지 마라, 마라…' [마감하면서] 실은 돈이 없어서 사라진 것들 앞에 38면 B2 [문화섹션] [주마등] 달달한 편의점 모찌롤 케잌 [#객관적상관물] 몰입 39면 B3 [문화섹션] [ㄹㅇ루다가] 지방선거 투표문자·전화 홍보… 하루에도 수십 통 “해도 해도 너무하네” [ㄹㅇ루다가] 전화·문자 대신, ‘쓰레기 줍기’로 친환경 유세 [ㄹㅇ루다가] ‘공공재’가 되어버린 개인정보 ‘두낫콜’로 스팸차단… 단, 불법스팸문자는 제외 40-41면 B4-5 [문화섹션] [지금,여기] 사라진 촉각 되살리는 '조각충동' [지금,여기] 천국과 지옥의 중간, 연옥으로 바라본 전시장 [지금,여기] 작가가 표현한 나무 조각 에스파, 있지에 터진 웃음 [지금,여기] 노들섬.. 2022. 7. 26. 더보기
2022.07.26 화: 자유의새노래 제21호 52 0판 문화섹션 나우[now] 지면신문 비공개 기사입니다. 더보기
2022.07.26 화: 자유의새노래 제21호 지면신문 비공개 기사입니다. 더보기
나우[now] [마감하면서] 실은 돈이 없어서 사라진 것들 앞에 마법소녀 시리즈 ‘마법의 스테이지 팬시 라라’가 종영한 이유는 주인공 라라가 변신 아이템을 잃어버려서가 아닙니다. 하필이면 카드캡터 체리가 동시대에 방영하는 바람에 낮은 시청률로 조기종영하고 만 겁니다. 체리 때문만은 아닙니다. 명랑한 아이돌 체험기면 모를까, 단독 콘서트 개최까지 20화에 가까운 길고도 긴 여정을 일상물로 묘사한 내용이 제가 보아도 지루했습니다. 언젠가 페이스북에서 ‘형편없는 실력을 덮기 위해 명분을 내세운다’는 비판을 읽은 적이 있습니다. 실력으로 완성되는 무엇이든 그만큼의 시간과 돈, 노력이 들어가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귀왕이면 잘할 수 있는 일, 좋아하는 일하라고 말하는 목소리도 이런 맥락이겠죠. 그렇습니다. 저는 이 신문이 좋아서 만들 뿐입니다. 게으름과 퇴보, 시대 변화와 잃어.. 2022. 7. 26. 더보기